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故 김소희 프로필

내년 5월까지 고창 판소리박물관서


'국창 만정 김소희 유품전' 전시회 개막식이 6일 고향인 전북 고창 판소리박물관에서 개최됐다.

이번 전시회는 만정의 제자 이명희 명창이 2001년부터 2013년까지 고창군에 기증한 유품 124점과 딸 박윤초 명창이 기탁한 89점을 포함해 군에서 자체적으로 수집한 80여점의 자료를 바탕으로 만정 김소희 선생의 삶과 예술을 조명하기 위해 기획됐다.

故 김소희 명창은 중요무형문화재 5호로 지정(1963)됐으며, 민속예술원(현 서울국악예술고등학교)을 설립하고, 여성국악동호회, 한국국악협회 이사장을 역임했다.

이번 전시회는 명창이 생전에 사용했던 장롱, 경대, 핸드백, 비녀, 반지를 비롯, 손때 묻은 소리북, 가야금 등 악기류와 문화재 지정증명서, 금관문화훈장, 국민훈장 동백장, 대한민국문화예술상 등 각종 상패와 증명서 등 200여점이 전시됐다.

해당기사 더보기
Posted by 해피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