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동해시는 매주 토요일마다 지역 곳곳에서 「우리소리 흐드러져」정기공연을 무료로 선보인다.

동해국악원 주관 ‘문화체육관광부지원’ 상설문화관광프로그램,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오는 11월까지 매주 토요일 무릉계곡을 비롯해 묵호등대, 망상해변, 북평장터 등 주요 관광지를 찾아가 관광객을 대상으로 정기상설 공연을 펼친다.

동해국악원의「우리소리 흐드러져」는 지난해 정선아리랑극의 「아! 정선, 정선아리랑」과 함께 문화체육관광부 지원사업으로 운영되었지만 올해는 도비보조금 1,250만원과 시비보조금 2,850만원이 지원된다.

공연일정은 매주 토요일 오후 2시부터 무릉계곡 광장에서 1․3주는 기본공연(설장구, 사물놀이, 상모굿판, 모듬북)과 가야금 병창 등 관현악기 연주를 하고, 2․4주는 기본공연과 무용․민요 등의 공연을 펼친다.

공연기간 중 장날이 속한 주말에는 북평장터 (구 우시장)를 찾아가 장터구경을 온 관광객과 상인 및 시민들이 한데 어우러져 신명나는 공연을 즐길수 있도록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무릉계곡 및 묵호등대, 망상해변 등 주요관광지에서 기존의 타악 중심 공연에서 관현악, 무용, 민요 등 다양한 장르로 확대하여 외국인 관광객을 포함한 국내관광객에게도 우리문화를 접하고 즐길 수 있도록 한층 업그레이드된 상설 전통문화공연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에는 4월부터 12월까지 무릉계곡 등 주요관광지에서 상설공연 15회와 묵호역 관광열차, 전천제 등 지원공연 8회, 묵호등대 등 출장공연 7회 등 총 11개소 30회에 10,000명(내국인 9,800명, 외국인 200명)이 공연을 관람하는 성과를 거뒀다.  ☎ 033-530-2232

▶ 동해시청

Posted by 해피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