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국립국악원과 ㈜신세계가 3일 오전 10시 서울 서초구 국립국악원 우면당에서 소중한 국악 유물을 지켜나가기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양 기관은 해외에 흩어져 있는 국악 관련 유물을 소개하는 특별 전시 '120년 전, 미국으로 간 조선악기' 개최에 상호 협력하고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특별전은 오는 10월1일부터 12월1일까지 2개월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1893년 '시카고만국박람회'에 참가했던 궁중 악사들이 연주하고 전시한 국악기 가운데 현재 미국 보스톤 피바디에섹스 박물관이 보관 중인 국악기 9점이 전시된다.

해닫기사 더보기
Posted by 해피연

댓글을 달아 주세요